반응형

입문용 만년필로 추천 파카 조터 만년필 NEW 조터N

 

 

 

얼마 전에 구매한 파카 조터 만년필 NEW 조터N입니다.

입문용 만년필로 이정도의 가격대에 이런 뛰어난 만듦새를 가진 제품은 찾기가 어려울 듯합니다.

 

포장도 상당히 고급스럽구요.

품질보증서까지 이렇게 들어있다니 뭔가 굉장히 고급만년필을 산듯한 느낌입니다. 

 

인터넷 쇼핑몰에서 대략 2~3만원정도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어요.

처음 만년필을 구매하실때 가격적으로 크게 부담이 안될꺼 같아요.

 

그리고 유투브나 블로그 리뷰에서 비교대상으로 나오는 라미 사파리에 비한다면

차라리 저는 파카 조터 만년필을 추천하겠습니다.

 

저는 무색의 스텐인리스 제품을 선택했습니다.

똑같은 제품이라도 다양한 색상을 선택할 수 있어요.

그리고 스테인리스스틸 F닙을 기본으로 하고 있습니다.

 

 

 

 

제품을 받아서 개봉해보면 반짝이는 스텐인리스제품을 볼 수 있어요.

기본으로 컨버터와 카트리지 한 개가 동봉되어 있구요.

저에게는 잉크가 있어서 컨버터를 장착하고 바로 사용해봤습니다.

컨버터가 약간 싸구려 제품같은 느낌이긴 하지만 잉크를 충전하고 사용하는데는 큰 상관이 없네요.

 

 

 

라미 사파리제품과 비교하기보다는 파이롯트 프레라(PILOT PRERA)와 비교해봤습니다.

가격차이가 조금 있습니다. 

파이롯트 프레라(PILOT PRERA)가 더 비싸지만, 만듦새나 전체적인 부분에서 라미의 사파리보다는 

프레라정도의 퀄리티를 가졌다고 생각되서요.

 

프레라에 비해서 단점이라면 펜의 그립부가 얇아서 잡기가 조금 불편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펜촉은 스테인리스임에도 굉장히 부드럽구요.

잉크의 흐름도 상당히 좋구요.

다만 F닙이라 세필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조금 안 맞을 수가 있을 것 같네요.

 

 

 

2020/06/17 - [리뷰 연구팀/학용품] -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프레라 PILOT PRERA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프레라 PILOT PRERA

무엇을 쓰든 간에 글을 쓴다는 건 쉽지 않은 행위인거 같아요. 남에게는 내보이지 않는 은밀한 일기라도 말입니다. 그래서 항상 글을 쓴다는것에 막연한 두려움과 함께 어려움을 겪어 왔어요.

junhok.tistory.com

2020/06/16 - [리뷰 연구팀/학용품] -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LAMY) 사파리 만년필을 소개드릴까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입문용 만년필로 라미 사파리 만년필를 선택하죠. 캐주얼한 디자인에 다양한 색

junhok.tistory.com

 

반응형
반응형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프레라 PILOT PRERA

 

무엇을 쓰든 간에 글을 쓴다는 건 쉽지 않은 행위인거 같아요. 

남에게는 내보이지 않는 은밀한 일기라도 말입니다.

그래서 항상 글을 쓴다는것에 막연한 두려움과 함께 어려움을 겪어 왔어요.

그렇게 글에 대한 거부감을 가지고 있을 때 글을 쓰는 즐거움을 일깨우게 해준 것이 있었습니다.

바로 만년필입니다.
우연히 만년필을 써볼 기회가 있었습니다.
그 때 만년필만의 필기감을 알게 되었고, 빠져들게 되었습니다.

흔히들 저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만년필은 아날로그적이면서도 독특한 필기감에 찾습니다.

저 또한 만년필의 묘한 필기감에 빠져들게 되었죠.
특히나 뭔가를 끄적일때 사각거리면서 "쓴다"라는 즐거움을 느끼게 해주거든요.  
만년필닙과 종이가 맏닿으면서 사각거리는 그 느낌은 이때까지 느껴보지 못한 생다른 경험이였습니다.

이제까지 보통 연필이나 수성펜, 대중적인 유성 볼펜 같은 다른 필기구들로 글을 써왔으니깐요.

 

그리고 글을 많이 썼지만 뭔가 공들여서 신경써서 쓴 적은 없는거 같아요.

 

이렇게 만년필로 공들여서 한 자 한 자 써내려간적은 처음이네요.
그래서인지 필기감이나 필기하는 재미가 만년필에 비할바는 아니죠.

그렇게 <쓴다>라는 것에 즐거움을 느끼기 시작하고 만년필을 조금씩 모으기 시작했습니다. 

 

제일 처음 산게 파일롯트의 프레라입니다.

여기까지가 저의 만년필 입문기입니다.
몇년전에 유행했던, 손글씨를 위해 다들 한번쯤 써보게된다는 만년필을 뒤늦게 시작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라미를 비롯해서 몇가지 만년필을 썼었습니다.

그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 파이롯트의 프레라를 소개드릴까 합니다.

바로 파이롯트 만년필 입문기입니다.

개봉기에서부터 상세 사진까지 보여드릴께요.

 

 

 

포장은 한결같은 파이롯트 사의 포장입니다.
조금 고가의 제품들은 대부분 이런 포장을 하더군요.

 

그렇다고 엄청난 고가의 만년필은 아닙니다.

저는 가늘게 글을 쓰는걸 좋아해서 <F> 세필촉을 선택했습니다.

포장을 벗겨내면 만년필과 만년필잉크를 리필할 수 있는 컨버터가 들어있습니다.

 

 

 

분해해서 만년필에 컨버터를 장착해봅니다.

그래야지 잉크를 채울 수 있으니깐요.

 

 

 

프레라의 특징은 크기는 작아서 휴대하기 편합니다.

만년필 캡은 뚜껑 밀폐력이 좋아서 잉크가 세어나오는 일이 없도록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쉽게 여닫을 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습니다.

 

분명 고급 만년필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제품의 만듦새가 상당히 훌륭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만년필 내부에 컨버터를 장착하고 원하는 잉크를 사용하면 되는 간단한 구조입니다.

 

 

 

펜을 보면 꽤나 가늘게 보이실껍니다.
이 닙으로 편하게 많은 것을 적을 수 있지요.

 

꽤나 날카로운 듯하면서도 사각거리는 "쓰는 맛" 주는 펜입니다.

 

 

 

 

프레라의 단점이라면 만년필이 조금 짧은데요.

앞의 캡을 뒤에 꽂아서 쓰면 쓰는데 불편함은 없네요.

 

저는 메모지에 쓰는것보다 밖에서 노트에 필기할때 많이 애용합니다.

만년필캡의 뛰어난 밀폐력때문에 가방이나 옷에 넣어서 밖에 가져다니기 수월해서요.

 

만년필을 사용할 때하는 걱정꺼리 중 하나가 잉크가 새어나와서 옷에 베인거나 하는 건데 

프레라는 그럴일이 없습니다.

 

최고입니다.

 

프레라에는 펠리칸 4001 브릴리언트 블랙 (Pelikan 4001 Brilliant Black)를 채워서 사용합니다.

 

 

 

 

 

 

필기감과 만년필 잉크 색감을 한번 비교해보는게 좋아보일꺼 같아서

이렇게 글을 써서 비교해봅니다.

 

 

 

몰스킨 노트에 일기 쓸 때도 사용합니다.

 

2020/06/03 - [리뷰 연구팀/학용품] - 7년간 함께한 몰스킨 데일리 라지 다이어리 - 노트이자 일기장

 

7년간 함께한 몰스킨 데일리 라지 다이어리 - 노트이자 일기장

매년 몰스킨 데일리 라지 다이어리를 삽니다. 벌써 7년째네요. 처음에는 다이어리용으로 사용했었는데요. 사실 몰스킨 데일리 라지 다이어리는 다이어리용으로 만들어진 다이어리입니다. 하지�

junhok.tistory.com

 

반응형
반응형

만년필 잉크 추천 워터맨 큉크 디아민 펠리칸 4001

 

최근에 산건 아니에요.

예전부터 사용하던 잉크들입니다.

 

 

한 번 리뷰를 해볼께요.

사실 이외에도 몇 가지 다른 잉크들을 가지고 있고, 사용하고 있지만요.

그 중에서 가장 최애(?)하는 잉크들을 몇 가지 소개해드릴까 해요.

 

1. 파커 퀑크 블루블랙(Paker quink Blue Black)

2. 펠리칸 4001 브릴리언트 블랙 (Pelikan 4001 Brilliant Black)

3. 디아민 펌킨(호박색) (Diamine Pumkin)

 

사실 제 글씨가 악필이라 너무 부끄러워 공개하지 않을려고 했는데 색감비교를 위해서 공개합니다.

 

 

 

 

 

 

첫번째로 파커(Paker)사에서 나온 퀑크(quink)는 흐름이 끊어지지 않고, 잘 써지는 만년필 잉크로 정평이 나있어요.

 

그 중에서 블루블랙(Blue Black)을 가장 좋아 합니다.

푸른 빛이 도는 색감 때문에요.

정말 이쁩니다.

 

잘 써지고 색깔도 이뻐서 가장 많이 사용하죠.

더군다나 가격까지 저렴하구요. 대용량인데도 거의 만원정도밖에 안해요.

 

 

 

두 번째로 소개하는 제품은 펠리칸(Pelikan)의 4001 잉크입니다.

이 제품도 만년필 잉크 제품에서는 명품이라고 할 수 있죠.

그 중에서 브릴리언트 블랙(Brilliant Black)을 가장 좋아해요.

여러 만년필잉크 회사에서 생산되는 검은색 제품들 가운데 가장 진한 검은색의 느낌을 주거든요.

뭐랄까? 진짜 검은색 같단 느낌이 들어요.

 

 

 

세번째 마지막으로 소개드릴 제품은 디아민(Diamine)의 호박색(Pumkin)입니다.

디아민이라는 회사는 조금 생소하겠지만, 색감을 잘 뽑아내는 잉크 회사입니다.

 

색깔도 다양하구요.

칼라그래피용으로 사용하기에 좋은거 같아요.

 

디아민사의 다양한 만년필 잉크 색깔 중 제가 쓰는 색깔은 호박색이구요.

약간 붉은 빛깔을 내면서도 형광색 같이 밝은 색을 보이는 잉크입니다.

독특한 색감때문에 자주 쓰지만 굉장히 빨리 굳어버리는 단점이 있어요.

그래서 자칫 잘못해서 만년필에 잉크를 채워놓고 만년필을 안쓰고 관리를 안하면 만년필 촉이 금새 굳어버려요.

만년필을 자주 세척해야 하는 불편한 일이 생기는 단점이 있습니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잉크를 선호하는 이유는 특유의 색감때문이에요.

색이 정말 이쁘거든요.

셋 중에서 가장 이쁜 색깔입니다.

하지만 잉크가 너무 빨리 굳어서 사용하기가 조금 불편하기 때문에 셋 중에 3위로 순위를 매겼습니다.

 

대용량제품으로 가지고 있습니다.

 

 

 

디아민사의 다른 제품도 가지고 있어요.

퍼플인데요. 이건 작은 병에 든 제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잉크병이 앙증맞죠?

 

잉크하고 시필했던 만년필들도 같이 소개해드릴께요!!

2020/06/28 - [리뷰 연구팀/학용품] -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에르고 그립 - 글씨연습, 만년필화에 좋은 만년필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에르고 그립 - 글씨연습, 만년필화에 좋은 만년필

이번에 소개해드릴 제품은 파이로트사의 에르고그립입니다. 이 제품의 최고의 장점은 가격이 저렴하단 겁니다. 그 뿐만아니라 만년필을 처음 입문하는 사람들에게 만년필 글씨 연습을 하기에

junhok.tistory.com

2020/06/17 - [리뷰 연구팀/학용품] -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프레라 PILOT PRERA

 

입문용 만년필 추천- 파이롯트 프레라 PILOT PRERA

무엇을 쓰든 간에 글을 쓴다는 건 쉽지 않은 행위인거 같아요. 남에게는 내보이지 않는 은밀한 일기라도 말입니다. 그래서 항상 글을 쓴다는것에 막연한 두려움과 함께 어려움을 겪어 왔어요.

junhok.tistory.com

2020/06/16 - [리뷰 연구팀/학용품] -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 만년필 EF닙(LAMY)  - 입문용 만년필 추천 라미(LAMY) 사파리 만년필을 소개드릴까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입문용 만년필로 라미 사파리 만년필를 선택하죠. 캐주얼한 디자인에 다양한 색

junhok.tistory.com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