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혹시 영화 『러빙빈센트』 보셨나요?

 

빈센트 반 고흐의 삶을 애니메이션으로 만든 영화입니다. 

이렇게 들으면 그냥 평범한 애니메이션 영화인가? 생각할지도 모르겠어요.

 

하지만 이 영화는 평범한 영화가 아닙니다.

최초로 유화로 애니메이션을 만든 영화입니다.

 

그리고 일반적인 유화가 아니라 빈센트 반 고흐의 화풍과 같도록

그의 작품들과 같도록 그려진 유화로 만들었습니다.

영화자체가 움직이는 빈센트 반 고흐의 그림을 보는 느낌입니다.

 

영화의 내용은 약간의 스포일러 일수 있지만

 빈센트 반 고흐의 죽음에 대한 미스터리에 대해서 다룹니다.

 

정말 대단한 작품이라고 생각해요.

 

지금 재개봉해서 상영중이에요.

 

 

이 영화를 보고 감동받아서

영화를 만들때 그렸던 작품을 전시해놓은 『러빙빈센트전』을 다녀왔어요.

M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전시중이에요.

 

9호선 신논현역 4번 출구에서 나오면 금방 찾을 수 있어요.

 

저는 평일에 구경을 다녀왔었는데 연인들끼리 많이 왔더라구요.

완전 여기 데이트 코스로 좋은 거 같아요.

 

대부분의 사람들이 빈센트 반 고흐의 이야기를 모르는 사람이 없잖아요?

이런걸 화제꺼리로 데이트하면 서먹서먹한 사이에

다양한 이야기를 하면서 친해질 수 있는 기회거 같더라구요.

 

제가 관람할때 커플들이 그런거 같아보였거든요.

 

 

 

티켓은 티몬을 통해서 저렴하게 구매했답니다.

 

 

대부분의 작품들이 영화제작을 위해 재현되었는데요.

거의 원작과 같게 만들어졌어요.

 

전시회를 관람하면서 감탄했어요!!!!

 

 

360도 파노라마 상영관에서는 고흐가 그렸던 오베르의 풍경과

 영화에서 재현되었던 오베르의 장면들을 보여줘요.

 

이것도 정말 멋졌어요 ㅎㅎ 

 

 

 

그리고 아직까지 미스터리로 남겨져 있는 빈센트 반 고흐는 자살했는가?

아니면 살해당했는가? 에 대한 이야기를 주제로 꾸며진 테마룸도 있어요.

 

요것도 빈센트 반 고흐를 좋아하는 사람이나

관심있어하시는 분들에게 재밌는 관람 포인트가 될꺼 같아요.

 

마지막으로 나오면 어떻게 한 컷 한 컷을 영화로 구현했는지 볼 수 있는 테마룸이 있어요.

여기는 실제로 빈센트 반 고흐의 화풍과 같은 방법으로 그림을 그리는 화가를 실제로 볼 수 있어요.

 

제가 갔는 날은 화가가 쉬는 날이라 못봤어요.

제일 아쉬웠던 거에요.

어떻게 빈센트 반 고흐의 화풍과 유사한 그림들을 그렸을까? 궁금했거든요.

 

정말 실제로 보면 재밌을꺼 같아요.

 

 

요렇게 관람을 마치고 나오면 바깥쪽에는 빈센트 반 고흐의 작품들을

기념품으로 파는 기념품가게가 있어요.

 

러빙빈센트 에디션 판화를 판매하는데 정말 갖고 싶더라구요.

가격은 문제가 안되는데 제 방에는 걸어둘만한 곳이 없어서 포기했어요.

엄청 아쉬웠다는...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도움말 Daum 지도
반응형

건대 맛집『감성당』피자와 파스타 맛집

 

건국대 인근에 들렀다 점심식사를 하려고 찾던 중에 찾은 곳입니다.

 

네이버 검색이나 다음검색 같은 포털 사이트 검색을 하고 찾아간건 아녀요.

 

그냥 괜찮아 보이는 식당에 들어갔는데 아니다 다를까.

 

진짜 괜찮네요.ㅎㅎ

 

감성당이라는 이름답게

감성적인 외부인테리어와 내부인테리어까지 인상적이더군요.

 

점심시간에 꽤많은 사람들이 많던데,

아마도 건대 학생들 같더군요

 

저희는 여기서

"고급진 버섯 크림"과  "완치감" 피자를 시켜먹어봤습니다.

 

 

에피타이져로 나오는 크로켓이 귀엽더군요.

토마토소스랑 먹으니깐 맛있기도 하구요.

 

 

글쎄~~~

계산서에 플레이모빌 여자아이이 매달려있지 않겠습니까?

 

그래서 제 완소 아이템 플모 소방관군 함께 사진찍어줬어요.

귀엽지 않나요?

 

2019/01/09 - [취미 연구팀/플레이모빌] - 플레이모빌 6664 소방관 키링(열쇠고리)

 

플레이모빌 6664 소방관 키링(열쇠고리)

액세서리로 플모 키링을 하나 샀습니다. 평소부터 플모 소방관을 갖고 싶었는데요. 그냥 플모 사는거 보다 매일 가지고 다닐 수 있는  키링 플모로 가방에 걸어 다니면 어떨까? 싶어서 키링 『

junhok.tistory.com

 

 

 

"고급진 버섯 크림" 파스타는 정말 크림이 고급지다고해야하나?

크림 소소가 부드럽더군요.

 

그리고 스파게티 면도 퍼지거나 너무 익어서 흐물흐물하지않고,

적당히 익어 꼬들꼬들하고 쫄깃하더군요.

 

 

"완치감" 피자는

독특하게 페리츄리 도우로 피자를 만들었더라구요.

 

거기다가 토핑으로 크림치즈와 약간의 꿀(?) 단맛나는 시럽같은걸 뿌려주고

리코타치즈를 약간 뿌린거 같은데

달콤하면서도 약간은 짠맛이나는 미묘한 감칠맛으로 맛을 냈더군요.

 

딱 여자들이 좋아할만한 짠단 맛의 피자 같았어요.

 

여기 여자친구랑 데이트하러 가면 좋아할 곳인듯 하네요.

 

건대에 데이트하러간다면 추천할 곳

『감성당』입니다.

 

굉장히 주관적인 리뷰이지만,

협찬 받고하거나 광고가 아닌

진짜 리뷰를 추구합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